올리기만 하면 되는데 계속 버벅대서 나를 잠 못자게 만든 인터넷..
결국 자고 일어나서 올림
어쨌든 이준은 좀 짱인 둡 *'ㅅ'*
이러니 저러니 해도 얼굴 보면 사르르 녹아버림..
얼빠라서 다행이라나 뭐라나 ^_T














양머리 ><
제일 이쁘다!



















최지우 성대모사 하는 조권을 따라하는 이준




















이거 진짜 뿌듯해하는 표정이라서 웃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비느랑 같이 나온 날 진짜 심하게 재밌긴 했음
집에 갔는데 언니가 이준 지인짜 웃기다고 나한테 처음부터 끝까지 얘기를 다해줬었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난 그걸 다 듣고 봤는데도 너무 웃겨서 ㅠㅠㅠㅠㅠㅠㅠ 힘들었음





















손 ㅠㅠㅠㅠㅠ




































덕후는 십_덕하고 울지요
저기 나온 아이돌 게스트 중에서 제일 형인데 양말 제일 귀여운 거 신고 왔어 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깐 딴짓 중




















영상 볼 때는 그냥 그러려니 하는데 보정하려고 보면 확실히 까매진 게 느껴짐...
근데 수염자국도 보이고 점도 보여도 잡티는 안 보임 왜? 없 으 니 까 ^_T


















항상 긴장을 늦추면 안돼..
왜냐면 이준의 씹덕포인트는 언제 어디서 갑자기 튀어나올 줄 모르기 때문에 ㅠㅠㅠㅠ
그래서 지금 저렇게 발 세우고 있는게 너무 사랑스러워서 미치겠다고!!!! 앟하하핳하하하! 하하하하핳하!
턱까지 괴고 있어!!!! 하하핳하하!

















눈에 별을 박았지예 *w*




















기로 글자들을 빨아들이는 중






































심의 걱정 하면서도 에라 모르겠다 하고 다 벗어제껴버린게 심히 이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일 자신 있는 부분이 등이라고 한적도 있었고

















저 손모양이 왠지 예쁘다 'ㅁ'*


















참고로 때수건 처음에는 왼손에 끼고 있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거 진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머리 쑥 뽑을 때 진짜 깜짝 놀랬어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놀래고 신기해서 몇 번 돌려봤는데도 볼때마다 놀람
쑥 하고 뽑는 소리가 들리는 것 같고 뽑을 때 표정도 절묘햌ㅋㅋㅋㅋㅋㅋ
어쩔 수가 없어서 뽑았다고 하는데 그럼 지금까지 머리 긴 줄 알았던 게 다 부분가발인건가?????
















더듬이












이 날 명수옹이 이준한테 보낸 문자가 상당히 큰 힘이 됐을 둡 ㅠㅠ
딱히 그런 말 안했어도 그냥 얼굴이나 기운을 보고 뭔가를 느낀 건가 라고 생각하면 더 감동적임 ㅠㅠ
지금 제일 필요한 말 중에 하나이지 않을까 싶음 물론 내 개인적인 생각임미다

어쨌든 나도 항상 이준 편!ㅇㅇ







'취미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0219 백점만점 : 이준  (3) 2011.08.26
110812 뮤직뱅크 / 110815 평화 콘서트 : 이준  (4) 2011.08.18
110811 해피투게더 : 이준  (6) 2011.08.14
징징이  (2) 2011.08.12
100122 기분 좋은 날 : 이준  (7) 2011.08.11
100913 해피버스데이 : 이준  (4) 2011.08.08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2011.08.14 17: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2011.08.14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게 아침 8시 텐션이냐구옄ㅋㅋㅋㅋ 하여튼 뭐든 열심히 하는 이준 ^_T 발 세우는거나 꼬물거리는 거 움짤로도 만들었는데 만들고났더니 왜 거지 화질이 돼서 나와가지고는 저를 지치게 만들어서 그냥 포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 그냥 평생 캡쳐만 하고 살아야 할 듯..
      저 이제 일주일도 안남았어요! 빨리 선물 던지고(?) 싶음 ㅠㅠㅠㅠㅠㅠ 정상적인 방법으로 전달해주고 싶었지만 루트도 모르고 그냥 던지는 수밖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치는 거 아니야! 무서워 하지마!

  2. 2011.08.14 2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2011.08.14 2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가 있으시단 말입니까?! 놀러가게 어서 빨리 주소 지원 좀 ㅠㅠ 맨날 저만 이렇게 코멘트 받을 수 없어요 !ㅁ!

      아 명수옹이 보낸 문자는 박소현의 러브게임 나와서 준이가 직접 얘기해줬어요 백점만점 끝나고 오랫동안 연락 못드렸고 도중에 번호도 바껴서 거의 끊기다 시피 했는데 해투 녹화전에 명수옹이 문자를 보냈던가 봐요 근데 번호가 바꼈으니 당연히 못ㅋ봄ㅋ 나중에 녹화들어가서 사과드리고 녹화 끝나고서도 오늘 녹화 수고하셨고 죄송하다고 문자를 드렸대요 그랬더니 답장이 '준아 오늘 너무 고생했고 형은 언제나 준편이다 화이팅'이렇게 왔다 함 ㅠㅠ 완전 감동이져.. 저까지 가슴이 찌잉 ㅠㅠ

      마자요 훔쳐봐야 제맛ㅋㅋㅋㅋㅋㅋㅋ 좀 변태같고 짓궂지만 방심하고 있는 거 보이면 깜짝 놀래키고 싶고 이런 건 이준 팬이라면 누구나 하는 생각이잖아요 저만 그런 거 아니잖아요 ^^?
      저는 요새 머리가 좀 긴 것 같으니까 어떻게 눌러가지고 양머리해서 고정시킨 줄 알았어요 근데 가발ㄷㄷㄷ 알고 보니까 티나는데 모르고 볼때는 진짜 몰라서 너무 놀램 ㅠㅠ 처음엔 그냥 빠지는게 저정도인줄 알았다고여 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준fever 2011.08.27 04: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갠적으로 준이 예능프로중 제일 웃겼던 건 비랑 같이 나왔던 해피투게더라고 생각해요. 참! 아니지, 떴그에서 음식앞에 두고 구구단 외우는데 주구장창 틀리던게 조금 더 웃겼던 것 같기도하고 ㅋ 님 블로그 포스팅 넘 재미지네요 왜일까나....준이 머리부터 발끝, 표정하나하나, 디테일에 집착하시는 모습이 나랑 넘 똑같아서인가 ㅋ

    • 2011.08.28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웃느라 정신없었던 거는 비느랑 나온 해피투게더인 거 같아요 비틀즈코드랑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깨알플레이어는 와중에 너무 이쁘고 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준은 보면 볼수록 파면 팔수록 매력이 나와요 ㅠㅠ 알면 알수록 이렇게 씹덕포인트 터지는 애였나 싶고 ㅠㅠ 집착할 수밖에 없게됨 이준밖에 안보임 ㅠㅠㅠㅠㅠ